새해 첫 포스팅이네요 음

 안녕하신지요. 새해가 밝고도 첫 주로군요.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ㅎㅎ

 새해가 시작됨으로 인해 여러가지 바뀌는 일이 생겼습니다. 예를 들어서.. 회사의 경우 일이 없는 경우 즉 지금 같은 시즌에는 야근도 없이 다들 퇴근 + 토요일도 일 없으면 그냥 휴무 체제로 가자는 게 회의 안건으로 올라왔습니다. 뭐 월급이야 좀 줄겠지만 삶의 활력을 찾는 다면야 환영이지요 암요.

 그런데 저번주에.. 일 없으면 다 퇴근하자는 사장님께선 어째선지 사무실을 지키시는 통에 나갈 수가 없어서 반 야근을 하고 만 시츄...아이고 사장님 아이고 ㅠㅠ

--------------------------------

 새해가 시작되었지만 어째선지 12월 말 같은 기분을 떨치지 못하는 건 뭘까요. 뭔가 적응이 안되서 고생중입니다. 뭐... 휴일에 밀린 잠을 몰아 자느라고 크리스마스나 새해 첫날을 날려 먹은 것도 있지만서도[..]

 이러니 저러니 해도, 연말이라고 다짐해 놨던 일은 하나 해치웠습니다. 그건 바로.. 비타랑 삼다수 게임 팩 구입!!

예아!

 사실은 미루고 미루다가 회사 성님이 국전에 볼일 있다고 꼬시는 통에 끌려갔다가 생각나서 샀다는 건 그리 중요치 않아요 음. 돌아와서 구입한 타이틀은

 토귀전 극 + 페르소나 4 골든 / 페르소나 Q새도우 오브 더 래비던스 / ps4 패드 하나 

 볼 일 있다 했던 게 바로 토귀전 극.. 재밌단 말은 많이 들었지만 전 작은 안해봐서 좀 꺼리긴 했지만 회사 성님의 극성을 어찌 할 수 가 없어서.. 질렀네요. 지금은 메인 겜으로 달리는 중. 성님이랑 좀 맞춰놔야 해놔야 안해도 티가 안나니[..] 

 페르소나 4 골든은 중고로 구입할까 했지만 어째선지 중고가 안나오는 타이틀(1) 이기에 그냥 신품 샀습니다. 실은 아직 P4도 아직 끝을 보지 못했지만 눈이 너무 아파서 컴포넌트를 구입하려 했지만 정작 가게에선 브라운관 티비를 하나 사서 쓰라는 이 말도 안되는 상담을 들었기에[..] 어차피 동선이겠지 싶어서 구입. 

 페르소나 Q새도우 오브 더 래비던스도 나온지는 제법 됬지만 어째선지 중고가 안나오는 타이틀(2) 이였기에 그냥 카드랑 같이 있는 팩으로 구입했습니다. 뭐 이건 P4 골든 끝내고 나서 하지 않을까 싶네요 음.
마지막으로 패드는 조카들을 위한 물건이랄까.. 피파는 다운로드로 구입했지만 패드는 하나였고, 조카들 오면 왜 하나냐고 난리치며 제 순서 못 기다릴께 뻔히 보였기에.. 이것도 중고가 없어서 신품 구입 ㅠㅠ 제길 ㅠㅠ

 방문시간이 문 닫기 직전이였기에 좀 돌아보지 못한게 아쉽다면 아쉬웠죠 음.. 회사에서 끽해야 20분 정돈데 퇴근을 안시켜주니 엉엉 ㅠㅠ 

고로 당분간 비타 좀 건들게 되었습니다. 근데 형님은 비타 티비를 사라고 또 옆에서 노래를 부르네요 으으..

----------------------------------

 ...라고 앞서 적었지만 간만에 망영전을 건들여 봤습니다. 이벤트라 들어서 말이지요. 덕분에 피오나(65) / 이비 (54) / 리시타 (56) / 카록 (48) 이렇게 올려놨네요.. 벨라랑 카이도 있지만 체력이 안되서 방치[..] 지쳤기도 하고, 건들 것도 좀 생긴 탓에 당분간은 건들일 없을 듯 합니다. 그나저나 얼마나 안 했으면 본캐인 피오나의 AP가 2만을 넘어갔지[..] 다른 케릭도 기본 만 5천은 넘게 올라가 있었기에 스킬을 다 찍고도 남았네요[..] ...2년 정도 안하면 이렇게 쌓이나 음[..] 암튼 간만에 게임도 레이드도 재밌게 한 듯합니다. 마지막으로... 이글루스 클랜에 아직 몇 분 플레이 하시고 계신 사실에 좀 놀랐습니다 ㅋㅋ 인사는 못드렸지만 ㅠ

----------------------------------

 그럼 이만... 새해가 오고 30이 되었다는 사실이 믿어지지 않는 현실이지만서도[..] 뭐 오늘이고 내일이고 별일 있겠습니까. 그저 건강히 잘 보냈으면 하지만.. 어째선지 이 다크서클이 줄어들지 않는 건.. 으으.. 세... 세월 탓인가 ㅠㅠ 

 

 그럼 다들 좋은 꿈 꾸시고~ 월요병을 극복해 봅시다들 ㅠㅠ 
...그리고보니 꿈 적는 다는 걸 잊고 다니는데 요즘 꿈은.. 으 꿈도 희망도 없이 조연들이 푹푹 죽어나갑니다. 이것도 세월 탓인가[..]

by 세오린 | 2015/01/04 23:18 | 일상☆ | 트랙백 | 덧글(8)

트랙백 주소 : http://tkden1720.egloos.com/tb/312121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아즈마 at 2015/01/04 23:31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5/01/11 23:3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ㅎㅎ
Commented by 홍당Ι아사 at 2015/01/05 00:4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5/01/11 23:34
홍당Ι아사 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ㅎㅎ
Commented by 콜드 at 2015/01/05 06:01
복많이많이 받으시랑꼐 궁디 찰싹찰싺~ /ㅂ/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5/01/11 23:34
ㅈ... 잘 받겠습니다 ang!
Commented by 코토네 at 2015/01/11 22:2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5/01/11 23:35
코토네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ㅠ 늘 건강하시길 ㅠ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