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마포] 이 시간에 쓰는 건 간만이군요.

1. 회사.

 알바생은 한 달을 끝으로 끝을 냈습니다만.. 역시 집안사람이다 보니 그냥 보낼 수 없어서 밥 좀 맥여야 겠다고 누님과 함께 사장님앞에서 말씀 드렸더니 사장님께선 조용히 지갑에서 카드를 꺼내어 저에게 하사하셨습니다.. 오오.. 이것이야 말로 어른의 위엄인가[..]
 그렇게 되어 자금 걱정이 없어지자 옆 동네인 명동에 있는 아웃x에 가게 되었습니다. 애간 순한 줄 알았더니 긴장해서 그런 거였던가.. 밥을 먹기 시작하니까 입이 뚫리기 시작해서[..] 같이 어울리는데 먹는 페이스가 달라.. 이것이 젊음인가.. 페밀리 세트를 시켰는데 반 절 이상을 혼자서 다 먹었습니다[..] 나랑 누님은 별로 못 먹었던거 같은데.. 이것은 젊음이구나.. ㅇ<-<
그래도 역시 혼자서 페밀리 세트를 다 먹을 수 없었던 모양인지 음식을 남기게 되었고 싸달라고 직원에게 부탁하는 사이에 이런 저런 얘기를 해봤습니다. 오컬트 매니아라던가, 누님이 많다던가, 혼자 여행가는 것에 두려움이 없다던가 (해외) 우연히 일본 간 곳이 저랑 겹쳐서 재밌게 얘기해봤습니다. 다만.. 오컬트 쪽에선 전혀 그런 걸 못 느껴서 아쉽다고[..] 못 느끼는 게 좋다고, 이상한 폐가가서 놀다 오지 말라는 경험 어린 충고도 했지만.. 뭐 갈 일은 없겠지[..]
 이윽고 슬슬 배도 꺼지겠다 시간도 좀 늦었다 싶어 계산하기 위해 직원에게 카드를 건냈는데..

직원 : 저기.. 정지 되있는데요?

작은 아버지 : 내가 순순히 카드를 왜 줬다고 생각하는 거지?
저 : 자, 작은 아버지이이이이이!!!

 ...어쩐지 형의 위엄을 보이라면서 카드를 건네시더니 이런 뜻이였나[..] 뭔가 분했지만 이 상황에서는 어쩔 수 없이 긁어야지.. 했는데 누님께서 동생이 긁게 둘 수 없다하시며 먼저 카드를 드로우를 하시니 아우는 이를 보고 감동을 하여 누님께 카x 쿠폰과 도x노 피자를 약속했나이다.. 라는 훈훈한 이야기?

 알바ㅅ..이 아닌 친척 동생은 이번 여름 방학 때 다시 한 번 하러 오겠다고 하는데.. 그러다가 말뚝박는 거란다.. ㅠㅠ

아.. 그리고 좋은 소식 하나.

☆월급 인상★

조나 좋쿤!!

하아하아.. 덕질을 시작합시다! 하아하아 /ㅂ/

2. 게임 이야기.

 언챠 3를 이번에 매우 어려움으로 끝을 보았습니다. 그런데.. 어째선지 클리어 특전이 보이지 않아서 이상하다 싶어 검색을 했더니.. 없다네요.. 아이고 이게 무슨 말이야.. 그러면 타이틀 딸려면 내가 몇 바퀴를 뛰어야 한단 그 말인가.. 아이고.. 난 그것도 모르고 동영상 다 보면 나오겠지라는 작은 희망을 가지고 있었다니.. ㅜㅜ 
  ...일단 좀 질려서 나중에 다시 꺼내서 해야겠습니다. 보물도 아직 절반 밖에 못찾았고.. 보물은 뻔한데 있는 거 같으면서도 찾을 수가 없으니.. 할 거 많네요 음음..

 이어서 근 1년만에 블블을 꺼냈습니다. 그리고 감상 하나.

테르미 개생키.

아오 이 C-foot!!

 이 생퀴는 아주 그냥 자비가 없어요 엉엉. 스토리 모드에서 테이거를 하는데 제 타입이 아니라 약간 감을 못잡고 있는 상태고, 이 생키는 그걸 놓치지 않고 날 유린하네 ㅠㅠ 내가 작년에 어떻게 했는지 모르지만 레벨도 올러져 있고.. 그런데 나는 블러드 엣지도 못 다루고 있고[..] 덕분에 토튜리얼부터 다시 달렸습니다[..] 그제서야 테르미와의 대전에서 끝을 보았는데.. 아.. 격겜을 다시 시작해야 하나.. 감을 전부 잃어버렸네요. 뭐 당분간 새 타이틀 구입하기 전까지는 이거만 건들 거 같으니 조금씩 찾으면 된다지만.. 정말이지 테르미 전은 진짜 하기 싫어요[..]

3. 사촌동생과 친한 건 좋습니다. 그러나-

 침대에 들이지 마시오.. 라는 걸 주의하고 싶습니다[..] 제가 외척이다 보니 외가댁 사촌 동생들이나 누님은 거리낌 없이 지내는 사이 입니다. 뭐 누님들께서 아기 맡기고 나가실 정도면 그 신뢰도는 높습니다.. 게다가 사촌동생이나 조카들도 잘 따라와 주는 수준이고. 그런데 그 중 잘 따르는 사촌 남동생이 저를 그렇게 좋아라 하는데.. 부모님 곁에서 자는 거 보다 제 옆에서 자는 게 더 좋다고 할 정도로 말입니다.. 아니.. 초등학생이면 이해하지만 이제 내년에 중딩이 되는 놈이.. 아직 귀여우니 오케이지만.. 하아하아... 앙?

 이유는 본의 아니게.. 약간 덕에 물들어서[..] 제가 자기 전에 애니를 보고 잔다는 것과 하는 게임을 잠깐 한다는 것을 기억하고 있어서 말입니다. 조금 책임감이 생겨버려서 데리고 잔다는 것을 그냥 받아 들이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아직 애 답게 기똥차게 재미 없는 건 잘 골라내면서도.. 가짜이야기는 그렇게 재밌다고 다시 보자는데.. 이거 초딩이 이해할 수준이였나[..]

 하지만 역시 초딩이였던 지라 12시가 지나가니 껌뻑껌뻑 졸기 시작하더니 이내 품에 쓰러지길래 침대에 눞히고, 전 마저 다 보고 나서 잠에 들었는데.. 아.. 이 생퀴가 잠버릇이 얼마나 고약한지.. 한시간 마다 세 네번은 꼼지락~ 꼼지락 움직이는 겁니다. 애답게 움직이면 귀엽다고 반응도 안하지만 이건 무슨 머리와 다리 위치를 바꾸겠다고 버둥버둥 거리니[..] 가뜩이나 덩치도 커져서 제 위치는 점점 고립되기 시작[..] 덕분에 잠을 잔 건지 안잔 건지 모르는 상황에서 출근을 하게 되었[..]
 뭐 그렇게 녀석은 제 집에 가고 저는 다시 평온을 되찾았다는 이야기.  

...이 후 녀석에게 전화가 한 통왔습니다.

"형! 나 엘소드 하는데 형 아이디 배꼈다!! 헤헤헤"

..뭣이!?

...부디 하는 게임이랑 겹치지 말길. 아니 아는 사람이랑도 부딛히지 말길[..]

4. 묘하게..

 이번 한 달 동안 로또 하면 잃은 게 없습니다. 그 말은 5천원 써서 5천원 으로 돌아온다는 이야기[..] 역시 학교 다닐 때도 어중간하게 맞히더니 이런 것도.. 응? 그러나 이번에는 슈퍼 주인 아저씨가 오토로 하라고 자꾸 권하셔셔 한 번 해봤는데.. 망이군요[..]
 역시 로또는 모토에요.. 엉엉 ㅠㅠ 4주 연속 끊을 수 있었을텐데 칫[..]

5. 그럼 이만-

 이번에는 꿈도 많이 꾸고 본 것도 많은 데 의욕이 안생기네요.. 옜날 같았으면 날 잡고 7페이지 정도는 적어놨을텐데[..] 글이 적는 것에 흥미를 잃었다기 보다는.. 뭔가 다른 쪽으로 회의가 생긴 듯한 기분입니다 으음.. 다 적어야 하는데..

찰지구나!

...그런 의미에서 좀 적어볼까요 으음. 그나저나 미용실에 갔더니 원장 선생님이 머릴 보시곤 '어머 머리가 이승기 씨랑 같네요!!'
...그건 대체 무슨 의미지[..]

by 세오린 | 2012/02/26 21:25 | 일상☆ | 트랙백 | 덧글(16)

트랙백 주소 : http://tkden1720.egloos.com/tb/29130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화려한불곰 at 2012/02/26 21:36
다른건 몰라도 po월급인상wer!!!! 우엉... 부럽습니다 ㅠㅠ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6 21:41
이예!~
Commented by Uglycat at 2012/02/26 22:24
오오 월급인상 우오오오...!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6 23:22
덕질을 더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ㅂ/
Commented by 염원 at 2012/02/26 22:51
1. 카드는 훼이크 라니... ㅠㅠ 하지만 월급인상 축하드립니다.

3. 엘소드를 안하지만... 다른 게임할때 세오린님 아이디를 만나게 된다면 조카일지도 모르겠군요 ㅋㅋ

4. 전 로또 하면... 다 안되요 ㅠㅠ 5천원이건 2천원이건 투자한 만큼 잃어요... OTL....

5. 좋은밤 & 좋은꿈 꾸세요 ^^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6 23:23
1. 덕질을 위한 자금이 확보 되었습니다아아아!

3. 아- 다행인 건 이 아이디가 아닌 넷마블 아이디[..] 세오린은 제 가 맞습니다 ㅠ

4. 이건 뭐.. 느낌이니깐요[..] 뭐라 드릴 말이 없네요 ㅠ

5. 좋은 꿈 꾸시길!
Commented by 콜드 at 2012/02/27 06:54
후속작인 EX를 지르시면 신케릭으로 카를의 아버지가 나오는데 그 분은 더더욱 개객끼라는 걸 아시게 될 겁니다...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7 12:15
EX가.. 플삼용인가요.. 찾아봐야겠군요?
Commented by 콜드 at 2012/02/28 11:43
풀명칭 Blazblue CS:EX(Continuum Shift Extend)입니다만 가끔 사람들이 장난으로 CSEX를 C SXX라고 갖고 놀립니다[...]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8 12:23
호오.. 조만간 국전에 가봐야겠습니다.
랄까 별칭 기똥차군요 ㅋㅋ
Commented by 9月32日 at 2012/02/27 15:47
월급인상이라니 좋은 소식이군요!!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2/27 22:49
다음 달 월급이 기대 됩니다 /ㅂ/
Commented by 하늘색토끼 at 2012/03/01 19:33
전 이번달 월급으로 여행갑니다..
엄마한테 욕좀 먹고 회사에서 욕좀 먹고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3/01 20:32
남 눈치 보면서 뭘 할 수는 없지요.
하고 싶은 건 하셔야 하는 겁니다!
Commented by 베른카스텔 at 2012/03/01 20:38
아.. 로또 해야 하는데.. 왜 늘 맞질 않니 ㅠ_ㅜ
Commented by 세오린 at 2012/03/01 20:46
이, 이번에야 말로!!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