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마포 - 크리스마스라고 적고 씁쓸하다고 읇는다[..]

1. 어제는 크리스마스-

 였었기에 전체 문자를 돌렸습니다만.. 예전에 좀 알고 지내오고 그 동안 연락 못한 동생, 친구들의 폰 번호가 바뀌어 이름 모를 몇몇 이에게 문자가 넘어가 버렸다는 이야기[..] 하지만 뭐 이런 거에는 익숙해 졌달까, '적당히 좋은 날이니 함께 즐겨요~' 라며 둘러대는 것으로 끝냈지만.. 정작 중요한 얘기는 이게 아닌..

핸드폰 번호 바뀐 거 알려주지도 않은 새휘들[..]

 제길.. 다음에 만날 때 까지 두고 보자.. ㅠㅠ

2. 꿈이.. 점점 다크해져[..]

 ...요 이틀 사이로 꿈을 적지 않았는데, 그 이유는 많습니다. 누가 깨우러 와 자의가 아닌 타의로 일어난 경우라던가, 변공이 문 열어달라고 긁는 다던가, 갑작스런 전화라던가 하면은 거의 70% 날려 먹고 들어갑니다. 요 사이가 그랬기에 적지 않았지만 기억나는 것들도 전부 다크[..] 왜 배경이 어두컴컴하고 생기 없는 것들이 이리 자리잡고 있는건지. ...아니 어쩌면 내 정신 상태의 대변인 건가.. 으음.. 이거 문제있네.. ㅠ

3. 캡파. 

 
뉴건이 추가요~

 드디어 조합기체만 한 가득 잡아먹던 녀석을 만들어 냈습니다. 아아 긴 시간 좝방을 뛰며 돈벌이 한 기억이여.. 이로서 S랭 찌기 기체는 전부 모았습니다. 그리고 인벤이 3개 더 늘어났네요 엉어엉어.. 하지만 5개만 남았다는 건 인벤을 조만간 질러야 한다는 그런 이야기가 된다죠[..]

 암튼 시승식은 조금.. 불만.
일단 텐드는 만족합니다. 빔짤하던 유져들의 공격을 가드 삼아 나서는 건 좋지만 문제는 리로드. 이 휘밤 잔탄이고 리로드고 저질이네요. +b 파츠가 한 번 훓고 지나가니 1분 동안 남는 게 빔 소드라고 할 정도로 리로드가 엄청 늦습니다. 게다가 텐트 치고 나서 빔짤이나 바주카를 날리는게.. 아.. 무슨 큐리오스 가변 상태의 빔짤 다쓰고 차오는 거랑 비슷한 필[..] 그러면 칼질이라도 어떻게 해주지.. 칼질도 밋밋하네요. 차라리 사자비가 더 우월하겠다 라고 할 정도의 평가입니다만.. 만든 이상 잘 키워야죠 엉어엉어 ㅠㅠ

 그리고 어제의 이벤트는.. 으음.. 상자에서 겨우 EXP 천 팩 (x4) + 300(x3).. 이거야 원.. 상자가 너무 안나와서 눈물만 흘립니다 엉엉엉어.. 얼른 100%칩 하나 더 나와야 떡젭 5커 만들어 줄텐데 ㅠㅠ

4. 그럼 이만-

 ...으음 주말에는 딱히 적을 포스팅이 없으니 음악으로 갈까 생각도 해봅니다. 음음.

어제 산타 걸은 그대의 집에 들렀나요-

 그럼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길~

by 세오린 | 2009/12/26 15:47 | 일상☆ | 트랙백 | 덧글(16)

트랙백 주소 : http://tkden1720.egloos.com/tb/228211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클루 at 2009/12/26 15:49
엌ㅋㅋㅋ 크리스마스가 끝나서 다행입니다. [ .. ]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1:53
그러게 말입니다 ㅋㅋㅋ.. ㅠㅠ
Commented by 베르고스 at 2009/12/26 15:58
크리스마스는 대충 넘겼어요....그리고 저는 어제 아카츠키 뽑았죠....써보니 민첩이나 스피드를 올리는게 취향에 맞을 듯...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1:54
오오 아카츠키 뽑으셨나요 오오.. 그 빔 반사에 눈물흘렸다죠 ㅋㅋ
Commented by 얼음거울 at 2009/12/26 16:03
아 ,어제 크리스마스였군요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1:54
그, 그런 듯합니다
Commented by 베른카스텔 at 2009/12/26 16:56
그렇게나 고대하던 화이트 크리스마스였는데, 현실은 시궁창이더군요 (...)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1:54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크리스마스.. 모든 솔로들의 기원이 하늘에 닿은 날[..]
Commented by 9月32日 at 2009/12/26 18:38
그냥 평범하게 보낸 크리스마스였습니다.
일종의 명절휴일 같은 느낌?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1:54
그러게 말이죠. 그냥 빨간 날로 밖에 느껴지지 않아서 ㅎㅎ
Commented by 미쿠지온 at 2009/12/26 22:39
사실은 그 다크가 꿈이라던가...[퍼퍽]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2:55
...으음, 없잖아 있던 거 같기도 하고 말이죠 으음-
Commented by 프티제롬 at 2009/12/26 22:51
전 어제 꿈에서 일본 얘들이 전부 186 위너로 나오는꿈이 였다는;;;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6 22:55
엉어엉어 루저는 웁니다 ㅠㅠ
Commented by 지구인 at 2009/12/27 01:44
대구는 비도 않오는 크리스마스가.....ㅠㅠ
언제쯤 화이트크리스마스가 될련지....(아...)
Commented by 세오린 at 2009/12/27 02:59
어디 눈 내리는 나라에 가서 맞이 해야 하는 걸까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